> 슈바이처
순천향대 중앙의료원 한캄봉사회, 제16차 캄보디아 의료봉사국경 초월해 16년째 펼친 ‘사랑의 인술’
김성수 기자  |  news@atticham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제16차 순천향대 중앙의료원 한캄봉사회 현지 단체사진 (사진제공 - 순천햔대학교 부천병원)

[아띠참] 이번 봉사단에는 9개 진료과 의료진(신경외과, 외과, 성형외과, 치과, 이비인후과, 심장내과, 마취통증의학과, 소아청소년과, 안과), 간호사, 약사, 치위생사 및 행정지원 인력 등, 총 22명이 참가했다. 이외에도 순천향대학교 의료IT공학과 교수 및 학생 13명도 함께 참여해 그 의미를 더했다.  
의료봉사는 캄보디아 바티에이 주립병원과 깜뽕참주 에서 펼쳐졌다. 깜뽕참주 에서의 의료봉사는 2년전 합동 의료봉사 MOU를 체결한 캄보디아 봉사단체 ‘TYDA(Samdech Techo Voluntary Youth Doctor Association)’가 함께 했다.  
TYDA는 캄보디아 3성 장군이자, 훈센 총리의 큰 아들인 ‘훈 마넷(Hun Manet)’이 단장직을 수행하고 있는 봉사단체다. 한캄봉사회와 TYDA는 합동 의료봉사를 매년 시행하고, 캄보디아 심장병 환자 초청수술과 의사 초청 연수프로그램을 지속하기로 협약한 바 있다.

   
▲ 캄보디아 현지 환자를 진료 중인 한캄봉사회 의료진(소아청소년과 이선향 교수) (사진제공 - 순천햔대학교 부천병원)

이번 의료봉사는 943건의 진료와 43건의 수술을 시행했으며, 순천향대학교 서교일 총장(내분비대사내과 교수)이 바쁜 일정 속에서도 참여해 순천향의 설립이념인 ‘인간사랑’ 정신을 몸소 실천했다.  
신응진 한캄봉사회장은 “자발적으로 참여한 봉사단원들이 캄보디아 현지에서 보여준 열정과 헌신 덕분에 16년째 이어지고 있는 캄보디아 의료봉사가 올해도 잘 끝났다. 특히 지난해까지 15년간 초대 한캄봉사회장을 맡아오신 신원한 회장님이 기본적인 토대를 잘 닦아오신 덕분에 큰 어려움 없이 무사히 봉사활동을 잘 마칠수 있었으며, 의료봉사에 함께 참여중인 순천향대학교 학생들에게도 국경을 초월한 ‘인간사랑’ 정신을 직접 체험하는 값진 기회가 됐으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 캄보디아 현지 환자를 진료 중인 한캄봉사회 의료진(좌측 외과 신응진교수, 우측 신경외과 신원한 교수) (사진제공 - 순천햔대학교 부천병원)

한캄봉사회는 순천향대학교 중앙의료원 산하 봉사단체로 지난 2002년부터 16년째 캄보디아 의료봉사를 펼쳐왔고, 현재까지 총 33,286건의 진료와 825건의 수술을 시행했다. 의료봉사 현장에서 발견한 심장병 어린이들을 초청해 무료 수술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2002년부터 총 32명의 심장병 어린이를 수술했으며 올해도 1명의 어린이를 초청하여 무료 수술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캄보디아 의료수준의 향상을 위해 캄보디아 의사 초청 연수사업도 함께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2004년부터 현재까지 59명의 캄보디아 젊은 의사들이 1년씩 연수를 받고 있다.

   
▲ 서교일 순천향대 총장, 캄보디아 정부 훈장 수여[지난 11일 캄보디아 프놈펜 소재 국립 꼬사막 병원에 마련된 행사장에서 딴부체 캄보디아 보건복지부차관(H.E. Chhumteav professor Tann Vuoch Chheng , Secretary of state for ministry of health/ 사진 왼쪽)이 관계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맨 먼저 서교일 순천향대 총장(오른쪽)에게 훈장을 수여했다. (사진제공 - 순천햔대학교 부천병원)

한편, 서교일 순천향대총장, 신원한 순천향대부천병원 신경외과 교수(전 한캄봉사회장), 오동익 순천향대 의료과학대학장은 이번 의료봉사 기간 중인 11일에 수도인 프놈펜에 소재한 국립 꼬사막 병원에 마련된 행사장에서, 캄보디아 정부를 대표하여 딴부체 보건복지부차관으로부터 정부 훈장(Monisaraphon Grand Crose : 1등급)을 수여 받았다.
서교일 총장은 지난 2013년 8월부터 1년간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지원한 ‘ODA대상 국가를 위한 u-Health 서비스 모델 개발’ 사업에, 캄보디아와 진행하는 원격진료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해 대학 차원에서의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제공해 왔으며, 순천향대 부천병원과 캄보디아 의료기관의 원격협동진료를 성공적으로 운영한 공을 인정받아 훈장을 수여 받게 됐다. 더불어 신원한 신경외과 교수(전 한캄봉사회장), 오동익 의료과학대학장(의료IT공학과 교수)도 다양한 정책과 기술개발을 진행하며 같은 훈장을 받았다.
서교일 총장은 “캄보디아 정부로부터의 훈장 수훈을 계기로 그간 축적한 원격의료 노하우와 인프라를 토대로 지속적인 해외 원격진료를 수행할 것”이라며 “아울러 이를 확산할 수 있는 정책과 기술의 개발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취재 /
김성수 기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뉴스
百年大計
SPOTLIGHT
일반뉴스
좋은이웃
꿈나무 기자단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37, 803  |  대표전화 : 02)6224-1100  |  팩스 : 02)2627-8107
등록번호 : 서울아03034  |  발행: 조희승  |  편집: 김근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근호
Copyright © 2018 아띠참신문. All rights reserved.